background pattern
extra black line
left black line
right black line
균형 잡힌 조화 속에서 건물과 자연의 공존으로부터 출발하여 효율적이 고 기능적으로 프로그램을 만족하게 하는 동시에 건축물이 자연과 조화 롭도록 디자인하였다. 중앙진료부와 외래진료부는 서로 인접하면서도 독자성을 유지하기 위해 매개공간인 아트리움을 사이에 두고 분리하여 각각의 방향성을 갖는 형태로 배치하였다. 병동 부는 하늘을 채우고, 동 백 세브란스 병원의 상징성을 높일 수 있도록 전면 저층부 상부에 두었 다. 대지, 물, 그리고 하늘에서 영감을 받은 병원의 인상은 주변을 둘러 싼 자연경관과의 조화를 완성한다.
Design of this hospital began with a simple concept which encompasses all aspects of design, ‘coexistence of building and nature in balanced harmony.’ This meant designing a functionally efficient hospital satisfying the program requirements, yet placing the structure in perfect harmony with nature. An atrium separates the central D&T and outpatient facilities, giving autonomy to different functions but close enough for efficiency. The inpatient care unit tower stands tall, rising from the base, gaining a symbolic quality. The building design, inspired by earth, sky and water, completes the scenery where the hospital seamlessly integrates with the surrounding nature.
close
대한민국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동백죽전대로 361
close
용인 동백 세브란스 병원
Yongin Dongbaek Severance Hospital
prev
next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