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피플 릴레이 인터뷰 김덕현 실장편 -
STORY 11.04.02

범건축 인물탐방 01 -김덕현(실장)사우회장 / 진행: 백상월(건축프리랜서), 일러스트 길쭉청년         범건축 김덕현 2011년 사우회장   범사람들 이야기는 사우들의 일상과 관심사, 생각을 공유하는 자리입니다. 안부를 묻기에도 바쁜 사우들을 위해, 또는 평소 궁금했던 동료들의 이야기를 듣고 전해주는 역할을 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어려운 내용은 정중하게 사양하며, 불편한 내용은 더더욱 사절합니다. 사우들을 웃게 만드는 이야기를 환영하며, 서로를 응원하고 격려할 수 있는 메시지들은 극진하게 대접할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첫 인터뷰어는 상징적인 의미와 범사람들의 이해를 모두 충족시킬 수 있는 분으로 선정했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릴레이로 이어질 범사람들 이야기에 많은 관심과 호응 부탁드립니다. _●     1. 범건축의 사우들을 위한 놀이터, 범건축 블로그 ‘B양의 건축 다이어리’가 오픈됐습니다. 무엇보다도 사우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수반되어야 하는데요, 그런 의미에서 사우들을 대표하는 사우회장님의 인터뷰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동료에게 들려주는 이야기인 만큼 편한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간단한 소개로 시작하죠. ▶범건축의 김덕현 실장입니다. 프로젝트에서는 PM(Project Manager)을 맡고 있고요. 의성 조문국 박물관은 지난달에 완료했고, 종로에 있는 글로벌 클러스터라고 오피스텔의 설계변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요새는 QAQC 회의에 참석하느라 정신이 없고요. 2. 이 바쁜 와중에도 사우회를 운영하고 계신데요, 2011년 범건축 사우회의 목표는 무엇입니까? ▶사우들이 즐겁고 재미있는 생각을 할 수 있도록 그러한 시간과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주된 목적입니다. 설계사무실이라는 곳이 프로젝트를 수행하다보면 자기 시간이 없잖아요. 야근에 철야에, 맞벌이하는 사우들은 주말에 가사노동까지. 그래서 즐거운 마음으로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그 시작으로 네임태그 공모전을 열었습니다. 보통 주어진 일에 매달리다 보면 아이디어를 내고 디자인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잖아요. 업무를 떠나서 각자의 재능과 끼를 발휘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자 기획하게 되었습니다. 사장님께서도 적극적으로 제안하신 부분이고요. 3. 네임태그 공모전은 어떻게… +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