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피플 릴레이 인터뷰 박현규 소장편 -
STORY 11.04.13

범건축 인물탐방 02 -박현규 소장 / 진행: 백상월(건축프리랜서), 일러스트 길쭉청년 검은색 가죽 재킷에 적당히 헝클어진 머리칼, 그리고 조금 더 자유분방하게 자란 수염. 등장과 함께 한눈에 박힌 인상, 그리고 이야기가 있을 것 같은 기대감. 이렇게 시작된 두 번째 범사람 이야기 _박현규 소장님 1. 반갑습니다. 간단하게 소개로 시작해주시죠. ▶ 안녕하세요. 박현규 소장입니다. 범건축에는 2002년에 입사했으니 내년이면 10년이 되네요. 즉, 내년이면 금 10돈을 받을 수 있다는 의미죠(^^). 경기대학교 건축전문대학원을 졸업하고 건축가 민선주(현 연세대 교수) 씨가 운영하던 위가건축에서 설계를 시작했습니다. 과거 5~6년 정도 대학 강의도 했었는데, 현재는 조직생활과 병행하기가 힘들어서 회사에만 몰두하고 있어요. 2. 아뜰리에와 대형 설계사무실을 모두 경험하셨네요. 두 곳의 보이지 않는 차이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 아뜰리에는 설계(작업)가 차지하는 비중이 50%이고, 나머지는 사람들과 그 관계가 차지하죠. 극단적으로 표현하면, 진행하고 있는 프로젝트나 사무실의 환경이 불만족스러워도 ‘누구 때문에’ 혹은 ‘이 사람과 함께 작업하기 때문에’라는 이유로 남을 수 있는 곳이 아뜰리에라고 생각해요. 일하는 시간보다 관계 형성에 소요되는 시간이 좀 더 많다 할지라도 용서되는 곳이랄까? 물론 그래서도 안 되고 실제로는 그런 아뜰리에도 없지만, 체감하는 분위기는 그런 편이에요. 아무래도 앞에서 끌고 가는 개인의 브랜드가 큰 윈동력으로 작용하기 때문이겠죠. 하지만 규모가 커지면 개인들의 관계보다는 조직이라는 네트워크가 강해지고, 회사 운영과 관련된 일들이 많아지니까 다른 양상을 띨 수밖에 없는 것이죠. 3. 향수가 섞인 해석으로 느껴지네요. 그렇다면 범건축은 어떤 사무실인가요? ▶ 2002년 면접에서 ‘범건축을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질문을 받았어요. 그래서 솔직하게 ‘별다른 컬러가 없는 사무실 같다’고 대답했는데, 뽑아주셨어요(^^). 당시 100여 명 정도의 규모였는데도 그에 비해 아뜰리에의 성격이 상당 부분 남아있는 곳이라고 생각했거든요. 그래서인지 학교나 다른 사무실과의 관계에서도 특별히 모난 행적들이 없어서 안티도 거의… + more

범건축 Nametag 디자인 공모 수상자 발표 -
STORY 11.04.13

2011년 범건축 첫 사내공모전인 Nametag 디자인 공모 !!!!!!!!!!! 드디어 영광의 수상자들을 발표할 시간이 되었습니다. B양은 어떤 분이 수상자가 될지 감히 상상을 할 수 없었답니다. 스물 여섯 작품 모두 범건축 가족들의 소중하고 아름다우며 빛나면서 찬란하기까지한 자식같은 존재들 아니겠습니까 ㅠㅠ 어떻게 하나만 선택하나요, 너무 가혹하지 않나요? ㅠㅠㅠㅠㅠㅠㅠ 이런 가혹한 현실 속에서도 댓글로 투표에 참여해 주신 분들, 이 자리를 빌어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 또, 바쁘신 와중에 액티브로 투표에 참여해 주신 범건축 가족 여러분 사…… 사………… 좋아합니다 ♡ 자자 이제 수상자들을 만나 보실까요???????!!!!!!!!!!!! 아아 눈부신 1등입니다. 댓글 투표와 액티브 투표 전부 최다득표 하신 설계 3본부에 최미솔 님 !!!!!!!!!!!! 최미솔님 축하드려요 !!!!!!!!!!! 아이패드 2의 주인공이 되셨어요 ~ ^^ 그 다음으로 2등의 영예를 한아름에 안으실 분은 설계 3본부에 이기현 팀장님 !!!!!!!!!!! 설계 3본부에 이게 무슨 경사입니까?!!! 잔치 하실 꺼면 알려주세요 놀러가겠습니다 ^^ 마지막 수상자이십니다. 디자인 개발본부에 황지영님 !!!!!!! 범건축 로고모양과 주황색의 절묘한 조화 ! 메세지를 전달할 수 있는 기능까지 !!!! 수상자 여러분께 무한 축하드리며, 수상자 발표에 이어 시상 일정을 알려드릴게요 ~ 다음 주 화요일인 4월 19일 오전 11시, 4층 대회의실에서 이정면 대표님께서 직접 시상하실 예정입니다. 이정면 대표님께서는 수상자 여러분께 직접 시상할 수 있게되어 영광이라고 하셨습니다. 그날은 제가 사진도 예쁘게 찍어드리겠습니다 ^^ 다시 한 번, 수상자 여러분 축하드리고 공모전과 투표에 참여해 주신 모든 범건축 가족여러분과 네티즌(?)여러분 감사합니다. 최미솔님, 이기현 팀장님, 황지영님, 오늘 하루 수상의 기쁨 마음껏 누리시길 !!!!!!!!!!!!!!!

범건축 Nametag 디자인 1차 심사결과 발표 -
STORY 11.04.11

사랑하는 범건축 가족 여러분, B양의 블로그에 관심가져주시는 여러분 주말동안 안녕하셨습니까?!!!! 아기다리고기다리던 Nametag 디자인의 1차 심사결과를 발표합니다 !!!!!!!!!!!! 댓글로 Nametag 디자인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보여주신 분들께 이 자리를 빌어 고개숙여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ㅠㅠ 엉엉 ㅠㅠ 하루하루 댓글이 느는 걸 보면서 가슴이 벅차오름과 동시에 이걸 언제 다 합산하나 하는 행복한 투정까지 우후훗 !!! 이제 정말 투표결과를 공개해야 할 때 !!!!!!!! 투표결과는 순위에 상관없이 기호 순서대로 나열하였습니다. 총 26 작품 중, TOP 7입니다 ~ 액티브 설문 받으셨죠? 투표는 내일인 12일 정오까지 !!!! 여러분의 손으로 직접 2011 범건축 첫 사내공모전의 1등을 뽑아주세요 !!

범건축’Nametag 디자인 공모’ 투표 -
STORY 11.04.05

2011년 사우회주관 첫 공모전인 ‘Nametag 디자인’ !!!!!!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성황리에 4월 4일 월요일에 마감을 했습니다 !!! 총 26 작품이 접수되었는데요, 여러분들께 시원하게 공개하겠습니다 ^^ 기호 1 기호 2 기호 3 기호 4 기호 5 기호 6 기호 7 기호 8 기호 9 기호 10 기호 11 기호 12 기호 13 기호 14 기호 15 기호 16 기호 17 기호 18 기호 19 기호 20 기호 21 기호 22 기호 23 기호 24 기호 25 기호 26 차근차근, 꼼꼼히 보셨습니까? 그래도 다시 한 번 처음부터 봐주세요, 놓친 작품이 분명 있을 것입니다. 두 번, 세 번 보셨습니까??? 그럼 이제 투표를 해야 할 때!!!! 로그인을 하셨던, 하지 않으셨던, 범건축 가족이건, 아니건, 전부 투표 가능합니다. 몇번째 작품이 마음에 드는지, 댓글로 남겨주세요 블로그 댓글 투표는 오늘(6일) 지금 이 순간, 롸.잇.나.우. 부터 8일 11시 59분 59초까지 무조건 댓글에 4월 8일 날짜가 찍혀있으면 두말 없이 인.정하겠습니다. 투표결과 최다득표 일곱작품은 액티브 2차 심사대상이 되는 영광을 !!!!! 아이패드 2에 한 발 다가가는 기회를 !!!! 얻게 됩니다. Nametag 디자인의 TOP 7을 뽑아주세요. 대망의 TOP 7은 4월 11일에 발표 하겠습니다. 아, 그리고 우리는 모두 지성과 미모(?)를 겸비한 문화인이니까 댓글에 예쁘고 아름다운 말만 쓰도록 해요 ^^ 이렇게 많은 우수한 작품들 중에 무엇을 뽑아야하나 고민하는 당신의 그 아름다운 모습, 한 표 밖에 행사하지 못하냐며 귀여운 항의를 하시는 당신의 빛나는 그 모습! 사….사…………좋아합니다 ♡ 덧글로 수고하신 모든 분들께 따뜻한 격려 부탁드릴께요.^^

2011 범건축 사내공모전 댓글투표 마감 -
STORY 11.04.05

2011 범건축 첫 사내공모전인 ‘Nametag 디자인 공모’ !!!!!!!! 투표하셨습니까? 하셨더라도 다시 보세요 ㅎㅎ 다시 볼 만한 가치가 있답니다. 아직 투표를 안하셨다면 !!!! 자세히 꼼꼼하게 디테일하게 !! 찬찬히 살펴보시고 덧글쓰기 누르시고 가장 마음에 드는 작품의 번호를 고민하지마시고 눈치보지 마시고 거침없이 써주시면 됩니다. 잊지마세요. 오늘 8일 11시 59분 59초까지만 투표로 인정됩니다. 서두르세요 허리업 !! 허리업 !!! 아이패드 2는 어떤 분의 손에 들어가게 될까요? 궁금합니다 으히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