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09_32th_00

범건축 창립 32주년 기념식! -
STORY 16.09.12

가을이라~ 가을 바람~ 솔솔 불어오니~~♬
범건축에는 본격적인 가을을 알리는 행사가 있죠. 바로 창립 기념일 행사입니다.

범건축은 올해 창립 32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우와!!!!
사람 나이로 32살이면 어엿한 청년인 나이, 범건축이 벌써 32살이 되었습니다.

범건축의 32살을 축하하는 자리가 지난 금요일에 범건축 본사에서 열렸습니다.
이렇게 기쁜 날을 그냥 지나칠 B양이 아니죠! 웃음이 가득한 창립 기념일 현장을 소개합니다.

 

범건축 창립기념일 행사는 매년 9월 두 번째 금요일에 열리는 행사로, 올해는 9월 9일에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행사는 늘 소박하게 진행되는데요, B양이 이번 창립기념일을 무엇보다 기다린 이유! 그것은 바로 조기 퇴근!!
창립기념일은 행사가 끝난 후 특별한 일이 없으면 바로 퇴근해도 된다는 공지가 있었거든요^^

행사는 오후 2시에 시작되었습니다. 음료와 과일, 다과가 준비되고 자~ 이제 시작합니다.

 

범건축 송기봉 대표님의 간단한 인사와 함께 시작된 창립기념일 행사.

회사를 위해 밤낮으로 애써주시는 임직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시고, 앞으로의 범건축을 위해 더 열심히 해보자는 격려와 함께 본격적인 행사가 시작되었습니다.

송대표님의 인사가 끝난 뒤에는 범건축을 설립하신 강기세 명예회장님의 이야기도 들었고요.
32살이면 사람의 나이로 청년의 나이인데, 30년이 넘게 범건축이 있었던 것은 직원들의 열정 덕분이라고 감사의 말씀을 전하셨습니다.

20160909_32th_01

 

범건축 창립기념일에는 특별한 것이 있죠~ 바로 근속상 시상인데요^^
범건축에 5년, 10년, 20년 몸 담으신 분들께 드리는 상입니다. 예쁜 트로피와 번쩍이는 금까지!

인증샷으로 그 주인공을 소개합니다.

맨 먼저~ 영광의 20년 근속상을 수상하신 분들을 소개합니다.
왼쪽부터 이강옥 부장님, 여영선 소장님, 그리고 압도적인 덩치의 김덕현 소장님이 그 주인공이십니다.

무려 20년! 부장님과 소장님들의 수상에 엄청난 환호를 보내드렸습니다. 다시 한 번 축하드려요^^

20160909_32th_03

 

10년 근속상을 수상하신 분들도 소개할게요.
왼쪽부터 이관형 실장님, 이재복 소장님, 이민우 소장님, 김형주 소장님, 백세현 소장님, 그리고 성정일 소장님!
축하드립니다:-)

20160909_32th_04

 

5년 근속상을 수상하신 분들도 소개합니다.
남국현 팀장님, 황혜지 팀장님, 이아영 팀장님, 진달래 실장님, 박고현 소장님, 그리고 임성재 실장님!

5년 근속상을 시상하신 박형일 사장님께서는 5년 전 신입사원들이 5년 근속상을 받고 있다며 감회가 새롭다고 하셨어요. 축하드립니다^^

20160909_32th_05

 

이렇게 기쁜 날, 케이크가 빠질 수 없겠죠?
특별히 주문한 큰~ 케이크에 예쁜 초도 꽂고요~

20160909_32th_02

박영건 회장님의 건배사도 들었습니다.
그리고 범건축을 위하여! 짠~

20160909_32th_06

20160909_32th_07

 

케이크가 있는데 촛불이 빠질 수 없죠~
20년 근속상을 받으신 여영선 소장님, 김덕현 소장님과 2016년 신입사원을 대표해 윤재민 Staff도 함께 촛불을 불었습니다. 손을 맞잡고 다정하게 케이크 커팅도 하고요:-)

20160909_32th_08

20160909_32th_09

 

자, 이제 파티 타임!
간단한 다과와 음료, 과일을 나눠먹으며 그동안 못 나눈 이야기도 나누고 함께 범건축의 생일을 축하하는 자리가 마련되었습니다.

20160909_32th_10

20160909_32th_11

 

그리고 파티 이후….ㅎㅎㅎ 파티의 뒷 모습을 공개합니다.

다정하게 커팅했던 케이크와 건배 제의를 했던 와인은 신입사원들이 사이좋게 나눠먹었습니다.
시끌벅적한 신입사원들을 보니 괜히 엄마미소 한 번!ㅎㅎ

20160909_32th_12

이상태 본부장님과 이인서 소장님은 다정하게 셀카도 한 장 찍으셨고요~ㅎㅎ

20160909_32th_13

전산실의 윤종규 부장님은 쓸쓸히 과자를 드셨다는 후문!ㅎㅎ

20160909_32th_14

 

이렇게 32 번째 범건축의 생일파티가 끝났습니다.

범건축이 오랜 시간 이 자리를 지킬 수 있었던 것은 임직원들의 관심과 사랑 덕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범건축 많이 응원해주세요.

다시 한 번 범건축의 창립 32주년을 축하합니다^^

박 소정 | BAUM ARCHITECTS
BAUM ARCHITECTS 홍보 업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범건축 사람들 이야기와, 공개되지 않았던 프로젝트의 숨은 이야기를 소개해드립니다.